상단여백
기사 (전체 221건)
[박형규 시와 사진] 홀로 있는 나무에게 묻다
홀로 있는 나무에게 묻다 저 만치 숲도 있고둘 셋이 옹기종기정답게 서있는 나무들이있는 데아무도 없는 언덕눈밭 속에 홀로 서 있는나무에 ...
부안인터넷신문  |  2024-01-27 09:51
라인
정호승 시 '변산에서 쓴 편지'.. 그리고 박형규 사진
(매주 시와 사진을 보내주고 있는 박형규 작가는 주산면 소주리 출신으로 부안군 재무과장, 남원부시장을 역임했다. 학창시절에도 책을 놓지...
부안인터넷신문  |  2024-01-20 20:20
라인
[박형규 시와 사진] 해가 져야하는 것은
해가 져야하는 것은 새해 첫 날우리는높은 곳에 올라처음으로 떠오르는 해를맞이하려 한다 바로 그날 석양하루 분량의 고난을짊어진 해는바다의...
부안인터넷신문  |  2024-01-19 08:44
라인
[박형규 시와 사진] 백송
백송 산자락 외진 산길 끝서 있는 것들은모두 위를 향하는 데무슨 연유인지 모르지만소나무 한그루바위 틈에서수평을 향하여 누워있다 발 아래...
부안인터넷신문  |  2024-01-12 22:06
라인
박형규 시와 사진] 오늘 하루도
오늘 하루도 밤에서 낮으로하루에 하루로 이어지는지리한 오늘도눈 뜨지 못하면 끝난다 밤과 함께 잠긴 눈새벽별 눈초리가어둠의 뿌리를 잘라저...
부안인터넷신문  |  2024-01-05 21:36
라인
[박형규 시와 사진] 춤 추는 솔섬
춤 추는 솔섬 고비의 창공에서 부터차가운 영혼 하나, 둘,수삼개 눈송이들이바람과 함께 방황하다가솔섬에 내려 앉아 만든하얀 바다 거북이 ...
부안인터넷신문  |  2023-12-29 20:00
라인
[박형규 시와 사진] 눈오는 날
눈오는 날 별빛 희미해지기 전푸른빛 도는동진 들녘을 지나목화 송이 핀 길 따라내소사 가는 길 눈 쌓인 전나무눈붐베 일어나는 풍경이끌리어...
부안인터넷신문  |  2023-12-26 16:49
라인
[박형규 사진] 계화도 설경
부안인터넷신문  |  2023-12-23 16:42
라인
[박형규 시와 사진] 한 해를 보내는 춤
한 해를 보내는 춤 광활한 우주 끝먼 길 마다 하지 않고한 줄기 빛으로달려온 한 해아쉬움이 스며드는침묵의 시간꽃지 해변에 펼쳐진무대에서...
부안인터넷신문  |  2023-12-16 09:32
라인
[박형규 시와 사진] 방황의 끝
방황의 끝 지난 가을 영화 사라진계화 들녘언제 떠나야 할지바람소리 가늠하며방황하는 겨울철새어둠을 소리없이뒤적인다 가물가물별빛 사그라지는...
부안인터넷신문  |  2023-12-09 08:57
라인
[박형규 시와 사진] 고향 노을
고향 노을 세상 일 고단 할수록어머니 품이 그립고 추운 겨울 일수록고향 노을이 생각난다 올해도 어김없이한 해 끝자락따뜻한 노을이서녘 하...
부안인터넷신문  |  2023-12-02 09:39
라인
[박형규 시와 사진] 한 생을 꿈꾸며
한 생을 꿈꾸며 여기저기 나무들이한 생을 떨군 뒤철새 멀리 보내는휘파람 부는 시절 향교 뜨락 오래된 은행나무첫눈 오기 전까지어떻게 하든...
부안인터넷신문  |  2023-11-25 09:17
라인
[박형규 시와 사진] 문득 아래를 바라보니
문득 아래를 바라보니 호수에 심겨진왕버들하늘에 닿으려오랜 세월 자신을키워왔다 해가 지날 수록두꺼워진 껍질떨어져 나가고속은 검게비워져 가...
부안인터넷신문  |  2023-11-18 07:32
라인
[박형규 시와 사진] 티끌인 나와 너
티끌인 나와 너 나뭇잎들이가을 햇빛 받아단풍꽃으로 피어나바람결에 춤추는가을산이 환하듯 수 많은 티끌중에하나인 나와 너우주 한 가운데길을...
부안인터넷신문  |  2023-11-11 08:57
라인
[박형규 시와 사진] 뒷모습은 아프다
뒷모습은 아프다 일이 잘 풀리지 않아뒤안 모퉁이에서담배 피는 아버지의 등은무겁고도 아팠고 홀로 계신 어머니 두고도회지로 떠날 때버스 배...
부안인터넷신문  |  2023-11-04 08:45
라인
[박형규 시와 사진] 가을 안개
가을 안개 가을엔외롭고 아픈 것들이 많아우우산울림이외딴집 까지 내려 온다 어디에서 부터 오는지하얀 면사포 같은 안개가장 어둡고 아픈계곡...
부안인터넷신문  |  2023-10-28 10:23
라인
[박형규 시와 사진] 영혼이 외로울 때
영혼이 외로울 때 분주하게 흘러가는 삶지친 영혼 머물고 몰라외로울 때 평온이 잠시 머문안개 자욱이 일어나는 들녘강둑에 서 본다 아득하게...
부안인터넷신문  |  2023-10-21 08:24
라인
[박형규 시와 사진] 체계산 가을
체계산 가을 가을걷이 끝난 들녘벼 바심이 어둠을 뿌려시간들이 숲에 스며들어더 어두워진다 말라버린 강 굽어진 등허리모래톱 갈대 밭 펄럭이...
부안인터넷신문  |  2023-10-14 11:13
라인
[박형규 시와 사진] 안개 잠긴 들녘 길
안개 잠긴 들녘 길 끝날 듯 끝나지 않는삶의 곤고함처럼걷힐 듯 걷히지 않는안개 잠긴 들녘을가로 지르는 길 해마다 구절초 피는이맘 때그 ...
부안인터넷신문  |  2023-10-06 07:44
라인
[박형규 시와 사진] 계화산의 바램
계화산의 바램 안개 잠긴 계화산새만금 잼버리 끝난황량한 갯벌 바라보며깊은 침묵에 잠기여 있다 지난 시절 살기 좋은 부안 땅산업화에 밀려...
부안인터넷신문  |  2023-09-28 00:04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