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경제
부안해경, 복합 해양사고 대응 도상훈련 실시

부안해양경찰서(서장 김주언)는 24일 오후 2시 대회의실에서 부안군 형제도 인근 해상에서 낚시어선과 어선 간 충돌‧전복되는 상황을 가정한 대응 절차 숙달 연습인 도상훈련을 했다고 밝혔다.

도상훈련이란 가상의 사고 상황을 설정해 경찰서 지역구조본부와 현장부서가 시간대별로 단계를 거쳐 해결해나가고, 토의를 통해 구조 방법 등 대응 방안을 개선해 나가는 훈련이다.

훈련은 초기 충돌 신고를 시작으로 사고전파, 구조 세력 이동지시, 경찰서 지역 구조본부 구성, 현장부서의 인명구조·수색, 정보 파악, 언론 대응 등 단계별로 진행되었다.

특히, △구조대 잠수사 현장 도착 전 전복선박 대응 방안 △에어벤트 봉쇄가 어려운 전복선박의 해양오염 예방 조치 방법 등 훈련과정에 발생한 돌발상황에 맞는 토의과제를 선정해 깊이 있게 논의하였다.

김주언 부안해양경찰서장은 “지역구조본부와 현장부서 간 소통을 통해 사고 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돌발상황에 대해 지속해서 개선해 나가 어떤 상황에도 대응이 가능한 역량을 갖춰주길 당부한다.”라고 말했다.

 

부안인터넷신문  webmaster@buan114.com

<저작권자 © 부안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안인터넷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