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행정
부안해경서장, 일일 함정 합동 근무 나서

부안해양경찰서 서영교 서장이 28일 경비함정 일일 합동 근무를 통해 관내 최일선 현장을 둘러보며 치안 현황을 점검하였다고 밝혔다.

 

이날 격포항에서 변산파출소 연안구조정에 탑승해 관내에서 가장 큰 항구인 격포항 인근 해상을 점검 후 소형경비함정으로 옮겨 연안구역 양식장 및 치안 수요가 많은 위도와 식도 주변을 점검하였다.

 

연안구역 점검 후 중형함정인 315함으로 옮겨 타 영해 기점인 상·하 왕등도 주변으로 이동하여 원거리 낚시 어선 및 예·부선 등 통행 선박 현황 등을 점검하였다.

 

또한 최근 선박의 안전을 위협하는 불법 증·개축 단속 업무 유공자들에게 표창 수여 및 격려를 하였으며 근무 중 개선 사항 등에 대하여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서영교 서장은“짧은 시간이지만 직원들과 일일 합동 근무를 통해 치안 현장을 둘러보았다.”며“치안 수요에 맞는 경비 임무 수행으로 사건·사고 없는 안전한 바다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부안인터넷신문  webmaster@buan114.com

<저작권자 © 부안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안인터넷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