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행정
부안 진서면사무소 직원, 근농인재육성장학금 기탁

부안군 진서면사무소(면장 김선) 직원들은 지난 7일 부안군 근농인재육성재단에 지역인재육성을 위해 써달라며 장학금 664천원을 기탁했다.

 

진서면 직원들은 제11회 부안마실축제 기간동안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한 수익금 전액을 지역의 장학사업을 위해 써달라며 기탁했다.

 

김선면장은 “마실축제에 오신 관광객에게 진서면의 특색있는 체험프로그램(곰소소금)을 홍보하고자 전 직원이 즐거운 마음으로 부스를 운영했다” 며 “행사가 끝난 후 운영 수익금을 지역 학생들을 위한 장학사업에 동참하자는 직원들의 뜻에 따라 기탁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권익현 부안군 근농인재육성재단 이사장은 “마실축제 기간동안 직원들이 각자의 위치에서 열정적으로 최선을 다해 주신 덕분으로 마실축제가 성공적으로 개최된 것에 감사드린다” 며 “장학금 기탁까지 함께 해주니 감사함이 배가된다”고 전했다.

 

 

부안인터넷신문  webmaster@buan114.com

<저작권자 © 부안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안인터넷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