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행정
부안군-중앙노동위윈회, 전국 지자체 최초 복수노조·공정노사 솔루션 협약 체결

부안군은 전국 지자체 노사 최초로 중앙노동위원회와 복수노조 및 공정노사 솔루션 협약을 체결하였다.

부안군청에서 진행된 이날 협약 체결식에는 김태기 중앙노동위원장, 정원호 전북지방노동위원장 등 노동위원회 위원과 권익현 부안군수, 이말순 전국공무직노동조합 부안군지부장, 최성일 부안군자치단체 노동조합 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노사 간 분쟁 발생 시 노동위원회의 지원을 통해 당사자 간 자율적으로 해결을 유도하는 대안적 분쟁해결(ADR, Alternative Dispute Resolution) 프로그램으로, 복수노조 대상으로는 전국 지방자치단체 최초인 만큼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협약에 따르면 노동위원회는 복수노조 솔루션을 통해 노조 설립부터 교섭창구 단일화, 공정대표 의무이행 등을 둘러싼 갈등을 전문가 자문 등을 통해 해소하도록 지원하며, 「공정노사 솔루션」으로 노사 간 집단적 분쟁을 자율적으로 해결할 수 있도록 사전‧사후 조정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부안군은 과거 2023년 임금교섭 과정에서 발생한 노사 분쟁을 전북지방노동위원회의 중재를 통해 해결하였고, 이를 밑거름 삼아 2023~2024년 임금협약을 순조롭게 체결한 바 있다.

 

이에 전북지방노동위원회는 한 걸음 더 나아가, 부안군 노사와 「복수노조 및 공정노사 솔루션」 협약을 체결하여 노사와 노동위원회의 협력관계를 더욱 발전시키기로 하였고,

 

부안군 노사 또한 이번 업무협약에 선제적으로 참여하여 협력과 상생의 선례를 제도화 하는데 앞장서기로 뜻을 모았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노사 간의 갈등은 언제나 있을 수 있지만 원만히 해결해 가는 과정이야말로 조직발전과 화합에 무엇보다 중요하다. 부안군은 이번 ADR 협약에 참여하여 노동위원회와의 적극적인 공조를 통해 한 단계 도약하는 노사관계를 구축하고, 노사 갈등의 실마리를 풀어간 경험을 다른 지자체 노사와 공유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부안인터넷신문  webmaster@buan114.com

<저작권자 © 부안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안인터넷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