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행사 모임 인물 행사
부안여자고등학교, 개교 63주년 총동문회 개최

부안여자고등학교 총동문회(회장 김인숙·17회)는 지난 15일 K컨벤션웨딩홀에서 개교 63주년 총동문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전국 각지에서 많은 동문들이 참석했다.

행사는 1부 기념 행사와 2부 동문화합 행사로 이뤄졌으며 1부 기념 행사는 17회 양규옥 부회장의 개회 선언을 시작으로 내빈 소개, 동창회장 인사말, 김성근 교장·권익현 부안군수·이원택·오세희(12회 동문)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축사 등으로 진행됐다.

특히 서거석 전북특별자치도 교육감은 교육행정으로 바쁜 가운데서도 영상으로 축하를 전했으며 한 동문의 선창으로 부른 교가는 오랜 세월을 건너뛰어 그 자리에 모인 동문들을 하나로 이어줬다.

2부 동문화합 행사에서는 참석한 동문의 자기소개 시간을 가졌다.

명문 사학의 위상에 걸맞게 다양한 분야에서 발자취를 남기고 있는 동문들의 소식은 참석자들에게 큰 감동을 전했으며 이번 행사에 참석한 동문들은 4차 산업혁명의 시대 속에서 모교의 발전과 지속 가능성을 염원하고 화합과 결속을 다짐했다.

이어진 공연과 게임, 동문 노래자랑 등의 흥겨운 화합 행사를 통해 2회부터 49회까지 50여 년의 나이 차를 건너뛰어 하나가 되는 마법을 보여줬다.

한편 63년 역사를 자랑하는 부안여자고등학교는 지역 최고·최대의 명문 학교로 자리매김했으며 지금까지 1만 3956명의 동문을 배출했다.

부안인터넷신문  webmaster@buan114.com

<저작권자 © 부안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안인터넷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