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아! 이런 곳이.. 아! 이런 곳이
[동행 취재] 부안마라톤클럽 회원들 코스 답사 레이스4월28일 제5회 부안 마실 참뽕 전국 마라톤 대회

(사진 설명- 4월28일 제5회 부안 마실 참뽕 전국 마라톤 대회가 열리는 현장 코스 답사를 21일 새벽 부안마라톤클럽 회원들이 16km 지점을 통과하는 장면)

“부안 마실 참뽕 전국 마라톤 대회" 코스가 대체로 좋아 출전자들의 기록이 좋게 나올 것 같습니다”

21일 새벽 하프코스(21.0975km) 답사 레이스를 펼친 부안마라톤클럽(회장 이현주) 회원들은 대회 코스에 만족감을 나타냈다.

부안마라톤클럽 하프코스 답사 레이스에는 13명이 참가했다.

하프코스를 완주한 회원은 이병정(48•부안군 국민체육센터 수영강사), 양용조(51•보안면 부면장), 송방현(55•부안고교 앞 학당마루 사장), 황병권(60•변산면 송림아파트 관리소장), 김인수(60•더불어민주당 전북도당 허위조작정보대책특별위원장)씨 등 5명이다.

제5회 부안 마실 참뽕 전국 마라톤 대회는 오는 28일 오전 9시 부안군 스포츠파크를 출발, 부안읍과 백산면 일원에서 뜨거운 경쟁을 펼친다.

대회는 하프코스(21.0975km), 10km, 5km 등 3개 종목으로 나뉘어 열린다. 28일 아침 스포츠파크 현장에서도 출전 신청을 할 수 있다.

(사진 설명-부안마라톤클럽 제5회 참뽕 마라톤 전국대회 코스 답사 출발 기념 사진)

 

조봉오 시민기자  bismark789

<저작권자 © 부안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봉오 시민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