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아! 이런 곳이.. 아! 이런 곳이
부안농협 '제47회 어버이날 행사' 1200명 참석
부안농협, 고향주부모임(회장 김미자) 회원들이 본점과 지점에 오신 어르신 1200명에게 카네이션과 국수를 대접하고 있다.

부안농협(조합장 김원철)과 고향주부모임(회장 김미자)에서는 8일 어르신과 고객을 모시고 본 · 지점에서 제47회 어버이날 행사를 가졌다.

부안농협과 고향주부모임(회장 김미자) 회원들은 전날부터 배추김치와 단무지를 담그고, 당일에는 가래떡과 과일을 준비하여 점심 식사시간에 본·지점별로 1,200여 고객 및 조합원에게 국수 대접과 카아네이션을 달아드렸다.

부안농협을 찾으신 외하리 김모씨는 “ 매년 어버이날을 잊지않고 국수 대접을 하고 있다.' 고객을 사랑하는 마음이 없으면 이런 봉사를 할 수가 있겠냐.”며 조합장을 비롯한 고향주부모임회원에게 감사하다는 말을 전했다. 직원들이 달아주는 카아네이션을 받으며 고맙다는 말을 했다.

김원철 조합장은 “자녀들은 대부분 도시에 살면서 어버이날에는 부모님들만이 농촌에 남아 홀로 계신며, 부안농협에 오시는 고객들에게 국수 한그릇, 카아네이션을 달아드리는 것을 자식들이 한다는 마음으로 받아주었으면 한다. ”며 앞으로도 “ 조합원과 고객이 편한 마음으로 부안농협을 방문할 수 있도록 어버이처럼 모시는 행복한 농협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조봉오 시민기자  bismark789

<저작권자 © 부안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봉오 시민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