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주민복지
부안 주산면, 딸기농가 찾아 농촌 일손돕기

부안군 주산면(면장 채종남)은 지난 10일 직원 10여 명이 농번기를 맞아 일손부족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산돌마을 딸기 농가를 찾아 농촌 일손돕기에 나섰다.

농촌 일손돕기에 참여한 직원들은 생소한 농사일이지만 조금이나마 농가에 보탬이 되고자 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딸기 모종 뽑기 작업에 구슬땀을 흘렸다.

일손 부족으로 작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던 농가주는 “더운 날씨에도 내 일처럼 열심히 땀흘려주니 고맙고 큰 도움이 됐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채종남 주산면장은 “농산물 가격 하락과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농촌일손지원에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말했다.

 

조봉오 시민 기자  bismark789

<저작권자 © 부안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봉오 시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