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경제
부안서, 청소년 인성함양을 위한 청소년 선도프로그램 ‘희망나무가꾸기’ 실시

부안경찰서(서장 박훈기) 여성청소년계는 지난 11일부터 12일까지 1박 2일 간 내소사에서 부안경찰서 여성청소년계장, 학교전담경찰관, 지도교사, 청소년 등 약 25명이 참여하여 정부혁신 일환으로 청소년 인성함양을 위한‘희망나무가꾸기(템플스테이)’를 실시했다.

 ‘희망나무가꾸기’는 부안경찰서에서 2016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청소년 자체 선도프로그램(템플스테이)으로 학교전담경찰관, 관내 청소년들이 함께 자연과 전통문화가 어우러진 환경 속에서 다양한 체험·예절교육을 하며 스트레스 해소 및 자아성찰을 통한 학교폭력 등 범죄 예방을 도모하고자, 지속적으로 실시하여 현재까지 총 6회, 청소년 총 70여명이 참여했다.

체험에 참석한 최○○학생은 “명상이랑 108배를 하며 친구와 어떻게 대화하고, 마음을 어떻게 다스려야 하는지 배웠다. 다음에는 가족들이랑 한 번 더 와보고 싶다.”라며 짧은 소감을 밝혔다.

정기욱 생활안전과장은 “범죄에 노출된 청소년이 올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경찰서 자체 선도프로그램 및 전문기관 연계를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청소년 범죄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부안인터넷신문  webmaster@buan114.com

<저작권자 © 부안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안인터넷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