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문화
미국 잼버리 현장 최선봉에서 2023 부안 세계잼버리 우리가 알린다!

미국 잼버리에 참석하고 있는 부안군 스터디팀(팀장 김덕종)이 잼버리 현장에서 활동 과정 견학과 자료수집, 2023 부안 세계잼버리 알리기에 전념하고 있다.

부안군 스터디팀은 잼버리 전반에 걸친 기획, 운영, 행정 등의 분야에 대한 모니터링 뿐만 아니라 대한민국 홍보관에서 시식회, 전통놀이, 홍보품 전달, 잼버리 소개 등에서 탁월한 능력을 발휘했다

부안군 스터디팀은 제24회 북미 세계잼버리 참가를 위해 스카우트 중급지도자 교육을 이수해 스타우트 및 잼버링에 대한 지식을 사전에 습득했다

 또 전북연맹 주관으로 하는 별도 교육에 참가하는 등 북미 세계잼버리 파견 전부터 이들의 활약은 예상됐다

김덕종 팀장은 “낯선 나라에서 팀원들이 원팀이 되어 사고 없이 보내도 있다”며 “앞으로 남은 기간 동안 유종의 미를 거둘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부안인터넷신문  webmaster@buan114.com

<저작권자 © 부안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안인터넷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