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안人신문 종합
NH농협은행 부안군지부, 부안제일고 22명 ‘1억만들기 프로젝트’ 협약식 맺어

NH농협은행 부안군지부(지부장 배인태)는 지난 18일 부안제일고 다목적실에서 취업이 예정된 학생들이 참석한 가운데 ‘1억만들기 프로젝트’ 협약식을 가졌다.

‘1억만들기 프로젝트’는 NH농협부안군지부에서 2010년부터 10년째 취업이 확정된 예비 직장인들의 경제 감각을 키워주고 목돈마련의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협약식에 참여한 학생 22명은 졸업 후 ㈜푸드웨어, ㈜유니이노 등 12개 업체에 취업이 확정된 상태로 여름방학 중에도 기업에서 필요로 하는 전문기술을 익히기 위해 건설기계제작, 식품가공, 용접, 수취제어 등 4개 과정의 취업 맞춤 훈련을 실시했다.

NH농협은행 부안군지부는 협약식을 통해 그동안 900여만 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협약식에 참석한 배인태 지부장은 “사회에 첫 발걸음을 내딛는 예비 직장인으로서 필요한 경제 감각을 키워 사회에 꼭 필요한 전문인이 되기를 바라며, 오늘 다짐한 초심을 잊지 않고 취업 후에도 성실하게 저축해 목돈을 만들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부안인터넷신문  webmaster@buan114.com

<저작권자 © 부안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안인터넷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