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행정
부안군, 총 11개 기업 참여 청년·신중년 취업 지원사업 업무협약 체결

부안군(군수 권익현)은 12일 청년‧신중년 일자리 창출과 기업의 인력난 해소를 위한 2020년 전북형 취업지원사업(청년취업 2000사업, 신중년층 취업지원사업)에 선정된 기업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에 선정된 기업은 총 11개 기업으로 청년(만18~39세) 8명과 신중년(만40~64세) 5명에게 정규직으로 취업기회를 제공하고 청년층을 고용한 기업은 월 50~65만원(대기업 60만원), 신중년층을 고용한 기업은 월 70만원씩 최대 1년간 지원받을 수 있다.

또 사업에 참여한 청년 및 신중년층 취업자의 장기근속을 유도하고자 2년간 최대300만원(신중년 최대 200만원)의 취업장려금도 지원한다. 

군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기업의 수요에 따라 구직자를 연중 수시모집 할 수 있는 구조를 만들어 구직자뿐만 아니라 기업의 안정된 고용을 위해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부안인터넷신문  webmaster@buan114.com

<저작권자 © 부안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안인터넷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