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경제
이원택 예비후보, 비전과 정책 중심으로 건전한 선거문화 앞장선다

이원택 더불어민주당 김제부안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13일 같은당 이상직 예비후보의 클린·정책선거 캠페인 제안에 동참하며, 건전한 선거문화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이어 비난과 네거티브로는 전북의 발전과 김제·부안, 부안·김제의 발전을 가져올 수 없으며 비전과 정책 중심의 클린선거로 지역주민에게 다가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예비후보의 클린·정책선거 캠페인 동참은 제21대 총선을 앞두고 민주당 경선이 과열되면서 후보 간 확인되지 않은 비방과 허위사실 유포로 지역주민들의 피로감과 실망감이 극에 달하고 있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더불어민주당 중앙당도 당 소속 지방의원들의 특정후보 지지와 고소·고발 등 네거티브 확산 조짐에 대해 자제령을 내리며 사실상 경고메시지를 보낸 상태다.

이 예비후보는 “각종 음해를 일삼는 구태의연한 정치·선거문화가 아닌 유권자의 삶의 질 향상과 지역발전을 논하는 정책중심 선거로 개선되어야 한다”며 “실현 가능한 정책과 공약으로 지역과 대한민국이 동반성장하는 미래지향적 선거운동이 시대정신”이라고 말했다.

한편 김제·부안/부안·김제 8대 대표 공약을 발표한 바 있는 이 예비후보는 민주당 경선기간 동안 분야별 세부정책 공약을 집중 소개할 방침이다.

부안인터넷신문  webmaster@buan114.com

<저작권자 © 부안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안인터넷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