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풍문으로 들었소..
민주당 1차 경선지역 52곳 발표

더불어민주당(이하 민주당) 공천관리위원회는 13일 저녁 9시경 4.15 총선 후보 선출을 위한 경선지역 52곳을 발표했다.

전북지역에서 1차 경선지역에 포함된 곳은 익산갑 김수흥-이춘석, 익산을 김성중-한병도, 완주무진장 안호영-유희태 이상 3곳을 경선지역으로 발표했다. 김제부안 선거구는 1차 경선지역에 포함되지 않았다.

민주당 공관위는 지난 총선 후보자 심사에서 1,2위 점수 격차가 30점이상 이거나 후보적합도 여론조사에서 20% 차이가 나면 단수공천 한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선거구 획정에 필요한 인구하한선 기준에 대해 자유한국당은 동두천-연천 선거구 140859명, 민주당은 김제-부안 선거구 139772명을 주장하고 있어서 향후 선거구 획정이 어떤 식으로 정해지느냐에 따라 돌발 변수가 생길 수 있다는 주장도 나왔다.

조봉오 기자  ibuan114@naver.com

<저작권자 © 부안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봉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