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경제
부안소방서, 해빙기 안전사고 주의 당부

부안소방서(서장 구창덕)는 각종 재난으로부터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언 땅이 녹는 시기인 해빙기 안전사고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해빙기는 정확한 시기는 없지만, 낮 기온이 영상을 웃도는 2~4월에 일어난다. 겨울과 봄 사이 기온상승으로 땅속 수분이 녹아 옹벽 등 각종 시설물 붕괴가 우려되고, 저수지 등 빙판 약화에 의한 해빙기 안전사고 발생 확률이 높아짐에 따라 안전사고 발생 확률이 크게 증가하기 때문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이에 소방서는 군민들이 지켜야 할 안전수칙으로 ▲공사장 주변 축대나 축대벽에 균열이 발생하거나 기울어져 있지 않은지 확인 ▲한낮에는 빙질이 약해지므로 얼음 위 낚시 금지 ▲해빙기 도로 주행시 안전거리 확보하기 ▲산행 시 샛길로 다니지 말고 안전시설이 갖춰진 정규 탐방로를 이용하기 등을 당부했다.

구창덕 부안소방서장은 “해빙기 기간 철저한 시설물 점검과 관리로 안전하고 따뜻한 봄을 맞이하길 바란다.”며 “안전수칙을 준수하여 재난을 사전에 예방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부안인터넷신문  webmaster@buan114.com

<저작권자 © 부안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안인터넷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