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행정
부안군환경센터, 2년 연속 환경부 기관표창 받아

부안군 환경센터가 최근 환경부에서 실시한 2019년 전국 폐기물처리시설에 대한 설치․운영 실태평가에서 최우수사업장으로 선정됐다.

환경부는 지자체가 설치․운영 중인 전국의 공공생활폐기물처리시설 679개 사업장(매립 189개, 소각 172개 등)을 대상으로 실태평가를 실시했다.

군 환경센터는 지난 1997년부터 부안에서 발생하는 생활쓰레기를 하루 평균 44톤 가량 처리하고 있다.

생활쓰레기는 가연성 61.9%, 불연성 17.7%, 재활용 20.4% 등이며 이 가운데 가연성폐기물은 지난 2012년 가동을 시작한 전처리시설을 통해 20~30%를 고형연료(SRF)로 생산해 열병합발전소 등에 납품해 매립장 면적 최소화에 노력해 왔다.

특히 매립장 다짐작업을 효율적으로 실시하기 위해 지난해 노후화된 굴삭기(0.6㎥)을 교체하고 연간 복토재를 2000만원 이상 구입해 수분침투 최소화, 발생가스의 표면을 통한 누출 최소화, 비닐류 날림방지 등에 집중하고 있다.

부안인터넷신문  webmaster@buan114.com

<저작권자 © 부안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안인터넷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