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행정
부안소방서, 소화전 주변 불법 주정차 금지 홍보

부안소방서(서장 구창덕)는 화재 시 원활한 소방 활동으로 인명 및 재산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소화전 주변 5m이내 불법 주·정차 금지를 적극 홍보하고 있다.

소화전 주변 5m 이내는 주민신고제 4대 단속대상 중 하나로 도로교통법 32조에 따라 소방용수시설 또는 비상소화장치가 설치된 장소로부터 5m이내 차량을 주정차하지 못하도록 규정했다. 위반 시 승용자동차는 4만원, 승합자동차는 5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또한 소화전 인근 5m이내 불법 주정차시 기존 4만원에서 8만원(승용차 기준)으로 과태료가 2배 상향되는 만큼 각별한 주의를 요구했다.

구창덕 부안소방서장은 “화재가 발생하면 소화용수 확보가 무엇보다 중요하기 때문에 주민들이 소화전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불법 주·정차 근절에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부안인터넷신문  webmaster@buan114.com

<저작권자 © 부안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안인터넷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